아마존 세미나 후기… : 스폰서 광고& 스토아

안녕하세요!! 여러분!!!

제가 제일 좋아하는 토요일이 찾아왔습니다!

초딩같다구요!?? ㅋ 초딩이라도 좋습니다. 저는 토요일 아침을 제일 좋아합니다! ㅎ

오늘 아침 일찍일어나서 두번째 상품의 메인 이미지를 편집하고 마트가서 장도 보고 왔죠~

그리고 지금 지맨초이가 소속된 레이즈를 응원하면서 이렇게 포스팅하고 있습니다.

아!! 오늘 아침 아마존으로부터 메일이 한통 날아왔어요~

열어보니, 두번째 상품에 관해 고객으로부터 질문이 있는데 답하겠냐라는 메일이었습니다.

아마존을 시작하고 처음있는 일이기에 너무 기뻤습니다!!

지금까지 어떤 질문도 없었는데 이렇게 저의 상품에 관심을 갖어주고 질문을 해 주셨다는 것이 기쁩니다.

#아마존으로부터의 메일

이것이 그 메일입니다. 질문은

“이 상품은 얼마나 가냐?” 즉, 얼마나 오래 쓸 수 있나?라는 뜻이겠죠~

답변은 하되 도망 갈 구멍은 만들어 놓는 것이 좋겠죠~ 그리고 기쁨 마음으로 답변을 해드렸습니다.

답변…

”안녕하세요~ 고객님. 저희의 상품에 관심을 갖고 문의를 해주서셔 감사드립니다.

정확히 언제까지라고 말씀드릴 수는 없지만,상품은 고객님의 사용빈도와 어떻게 다루느냐에 따라 달라집니다.

하지만 저희들이 말씀드릴 수 있는 것은 1월에 여러회 상품을 테스트하고 이 상품을 저희들도 사용을 하고 있고

지금까지 그 어떤 문제를 갖고 있지 않습니다. 이 답변이 고객님께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.

좋은 하루 되세요~”라고 나름 성심성의껏 답변을 해 드렸죠.

#답변

이렇게 답변을 해 드리고…뭐랄까…살아있는 느낌…ㅋㅋ

자, 이제 본론으로 들어가서 어제 참가한 아마존 세미나의 얘기를 해 볼까 합니다.

세미나 자료를 첨부하오니 필요하신 분들은 다운로드해서 보세요~

단, 일본어로 적혀있음…

어제 세미나는 일본뿐만아니라 저희들이 뚫고 갈 북미, 오세아니아, 유럽등 전부 해당되는 내용입니다.

제가 있는 곳이 일본이라서 일본 아마존 서포트에서 세미나를 안내한것 뿐입니다.

JP_WhatsNewInSponsoredAds_distribute

세미나 내용은

1. 광고 콘설의 기능 개선

2. 스폰서 프로덕 광고

3. 스폰서 브랜드 광고

4. 스토어

5. 스폰서 브랜드 광고

6. 질문과 대답

제가 이 세미나에 참가한 이유는 2번때문입니다.

지금 광고를 나름 개선시켜서 ACOS를 많이 다운 시켰고 판매도 지속적으로 이루어지고 있는데

저의 방법이 과연 맞는지 확인 할 기회가 아닌가 싶나라는 생각이 들어서였죠.

1번같은 경우는 이 세미나 있기전에 셀러분들이라면 셀러 센트럴에서 확인 할 수 있었으리라 생각합니다.

#캠페인 페이지

뭐, 이렇게 바뀌었다는 설명입니다.

이전에는 전부 다른 곳에 배치되어 그곳에 들어가서 확인 해야 했었는데

지금은 캠페인 페이지안에서 전부 확인 할 수 있습니다.

음,..알고 있었다…지금와서 뭐라고 하는 건지… ㅋ

이 내용으로 20분가량 떠들더니 드디어 제가 기다리고 있던 2번의 차례가 왔습니다!!

#ROAS

ROAS란? 광고비용대한 효과라네요~

계산법은

판매금액 예) $10,000

÷

광고비 예) $2,000

=

ROAS 5

자, 이 숫자 5가 무엇을 나타내는 것일까요??

어이!!! 설명 안해주니!!!???? 이게 끝이니!!??? 헐~

ROAS가 높으면 높을수록 캠페인 효과가 좋다네요..

그러니까, 이 5가 무엇을 나타내니…흠… 또 혼자서 공부하고 연구해야 하는 것인가…

이렇게 얼렁뚱땅 ROAS 얘기를 마치는 일본 서포트 팀이었습니다…

참, 이 섬나라넘들… 모든게 얼렁뚱땅…ㅋ

그리고 제외 타겟팅의 설명으로 넘어갔죠.

에휴~ 이거라도 건져볼까 하는데…

다 아는 얘기만 하고 실제 어떻게 해서 어떤 효과를 얻을 수 있는지 설명이 없네요 ㅋㅋㅋ

뭐지, 이 서포트팀은….

자료 읽는 것이라면 나도 서포터 하겠다. 에휴~~

더 웃긴건 정해진 시간이 얼마남지 않아서 뒷부분은 거의 자료 읽고 끝났습니다…

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

어이없어서 웃고 말았습니다.

그리고 이런 말까지 안하려고 했는데 ㅎ 이 세미나를 설명한 분, 설명…

진짜 못해!!!

그리고 공부 좀 하고 와라!! 아니 설명하다가 중간 중간 막히면

“저는 설명하는 사람이기에 조작법은 모르니 이해해주세요~” 라며 자랑처럼 얘기했는데…

창피한줄 알아라~~

모르면 하질 말던가 자랑도 아니고…어이가 없어서…

이 세미나에 참가하고 저의 소견을 말씀드리자면…

완전 쓰렉 세미나였습니다…

모든 세미나를 부정하지는 않습니다. 이 세미나의 설명을 담당한 이 일본인 여성분…와우~~~ 놀랍다…

그러면서 이 사람이 예를 든 상품이 냉동 햄벅이었는데…나참, 뭐가 웃긴지…

세미나 설명중에 웃고 자빠지고 있네…헐…

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 어이가 없었습니다.

아마존 서포터보다 우리나라 현역 셀러분들이 설명을 더 잘 한다는 생각이 드네요…

세미나가 이렇게 어이없게 종료되고 아이구~~~ 바로 앙케이트가 날아왔죠…

그 앙케이트의 비고란에

“이 세미나의 내용은 좋지만 오늘 담당한 분의 설명으로는

일본의 많은 셀러분들은 이해하지 못 할 것이라고 생각한다.” 라고 입력해 회신했습니다.

무료라서 그런가? 무료니까 마지막까지 듣고 있었죠 ㅋㅋ

이렇게 저의 첫! 아마존 주최의 세미나는 막을 내렸습니다 ㅠㅜ

시간 아깝다…

또 다시 이런 세미나의 권유가 있다면 참가하지 않으리라 결심했습니다.

우리님들, 오늘 하루도 멋지고 행복한 하루 보내시고 늘 건강하세요!!

요즘 확진자가 증가하고 있는데 사회적 거리두기, 마스크 착용은 필수입니다!!!!

Published by Brad

Hi, there~ Let's be friends and please feel free talk me~:)

댓글 남기기

%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: